'BTS‧트와이스 보컬 트레이너' 김성은
4인조 보이그룹 루미너스 제작
9월 데뷔 확정
사진제공=바른손더블유아이피
사진제공=바른손더블유아이피


'스타메이커' 김성은이 4인조 신인 보이그룹 루미너스를 론칭한다.

17일 바른손더블유아이피는 “김성은 대표와 영화‧드라마 전문 제작사인 바른손이앤에이가 함께 제작한 4인조 신인 보이그룹 루미너스(LUMINOUS)가 9월초 데뷔 출사표를 던진다”고 밝혔다.

바른손더블유아이피의 김성은 대표는 방탄소년단(BTS), 트와이스를 비롯한 다수의 K팝 아티스트 보컬 트레이너로 이력을 갖춘 스타메이커다. Mnet ‘프로듀스X101’ 등 다양한 경연 프로그램에 코치 및 심사위원으로 출연하며 대중에게도 얼굴을 알렸다.

김성은 대표는 탄탄한 노하우와 경험을 바탕으로 루미너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저스트절크(JustJerk)의 최준호 부단장이 루미너스의 퍼포먼스 파트를 맡아 신인답지 않은 실력을 갖춘 ‘초특급 루키’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루미너스는 정영빈, 마수일, 스티븐, 정우빈으로 구성된 4인조 보이그룹이다. 실력은 물론, 다재다능한 끼, 우월한 비주얼, 다채로운 매력을 고루 갖췄으며 향후 글로벌 음악 시장을 이끌어나갈 차세대 K팝 주자에 걸맞은 팀 완성도를 보여줄 전망이다.

루미너스는 오는 9월 가요계 정식 출격을 앞두고 개인 프로필 및 각종 프로모션 티저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데뷔 열기를 이어 나갈 예정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