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한국 여성 솔로 아티스트로서 유튜브 최초·최고 기록을 다시 한번 갈아치웠다.

9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제니의 솔로곡 '솔로(SOLO)'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3시 50분께 유튜브에서 7억뷰를 돌파했다. 지난 2018년 11월 12일 공개된 지 약 2년 9개월 만이다.

'솔로' 뮤직비디오는 공개 23일 만에 1억뷰, 90일 만에 2억뷰, 182일 만에 3억뷰, 13개월 만에 4억뷰, 20개월 만에 5억뷰, 26개월 만에 6억뷰를 넘겼다. 6억뷰에서 7억뷰까지 약 6개월이 걸린 점을 떠올리면 조회수 상승세가 여전함을 알 수 있다.

'솔로'는 도입부의 아름다운 코드와 간결한 멜로디 라인, 이별 후에도 슬픔에 얽매이지 않는 당당한 면모를 직설적이고 솔직한 가사로 풀어내 글로벌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 노래는 발매되자마자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일간·주간 차트 1위를 석권하며 이른바 ‘퍼펙트 올킬’을 달성했다. 또 40개국 아이튠즈 정상을 차지한 가운데 당시 한국 여성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아이튠즈 월드와이드 송차트 1위, 미국 아이튠즈 톱10에 이름을 올렸다.

제니가 속한 블랙핑크의 억대뷰 영상은 총 29편에 이른다. 블랙핑크의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현재 6380만 명 이상으로 전 세계 여성 아티스트 중 1위다. 전체 1위인 저스틴 비버(6460만 명)와의 격차는 약 80만 명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