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학 조사 확인 연락받아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한 번 더 검사 예정
오메가엑스 / 사진 = 텐아시아DB
오메가엑스 / 사진 = 텐아시아DB


그룹 오메가엑스가 코로나19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4일 오메가엑스 소속사 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는 "지난 6월 30일 OMEGA X의 1st mini album 'VAMOS' 데뷔 쇼케이스가 진행되었고, 7월 2일 저녁 방역 당국으로부터 역학조사 확인 연락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방역 당국의 검사 요청을 받지 않았지만 스태프들의 안전을 위해 선제적으로 검사를 받았다고 전했다. 검사 결과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당시 코로나19 확진자가 방문했었다는 연락을 4일 받게 됐고, 이날 예정됐던 영상 통화 팬사인회가 연기됐다.

전문

안녕하세요. 스파이어엔터테인먼트입니다.

우선, OMEGA X의 1st mini album 'VAMOS' 데뷔 쇼케이스는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되었음을 안내드립니다.

지난 6월 30일 OMEGA X의 1st mini album ‘VAMOS’ 데뷔 쇼케이스가 진행됐고, 7월 2일 저녁 방역 당국으로부터 역학조사 확인 연락을 받았습니다.

검사 요청을 받지는 않았지만, 아티스트와 스태프의 안전을 위해 선제적으로 검사를 진행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7월 4일 (일)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이 확인되었다는 연락을 받고, 금일 오후 7시 진행 예정인 영상통화 팬사인회는 연기하는 것으로 결정되었으며, 아티스트와 스태프 모두 예방 차원에서 한 번 더 검사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팬 여러분께 걱정을 끼쳐드린 점 사과드리며, 당사는 앞으로도 보건 당국의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