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4일 이름 내건 첫 EP '이상순' 발매

기타리스트로 가요계 입문 후
여러 밴드와 프로젝트 그룹서 활동

2011년 이효리와 교제 끝 2013년 결혼
다양한 예능서 매력 발산
뮤지션 이상순/사진 = 에스팀
뮤지션 이상순/사진 = 에스팀


기타리스트 겸 싱어송라이터 이상순이 11년 만에 새 앨범을 내고 활동에 나선다.

기타로 음악을 시작한 이상순은 밴드 비스킷, 뱅크 라이브 세션을 했다. 재즈 그룹 웨이브를 통해서도 음악 세계를 넓혔다.
이상순 / 사진 =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상순 / 사진 = 에스팀엔터테인먼트 제공
이후 지누, 조원선과 함께 혼성밴드 롤러코스터로 1999년부터 2006년까지 활동했다. 기타 실력이 출중해 여러 가수들의 세션으로 많이 참여했다.

2010년엔 가수 김동률과 함께 프로젝트 그룹 베란다 프로젝트를 결성해 1년 간 활동했다. 또, 2011년부터 2012년 2월 24일 종영까지 EBS 라디오 '세계음악기행'의 DJ 부스에 앉았다.
이 때까지만 해도 '아는 사람만 아는' 뮤지션에 가까웠던 이상순은 2011년 11월 톱 가수 이효리와 열애 사실이 알려지면서 유명세를 탔다. 유기견 음원 작업을 통해 만난 두 사람은 같은 가치관을 기반으로 봉사활동 등을 함께 하며 가까워졌고, 2013년 9월 이효리와 결혼까지 골인했다.
[스타탐구생활] 이상순, 슈퍼스타 ♥이효리 품은 음악 잘하는 뮤지션 오빠
이후 이효리와 함께 '무한도전', '효리네 민박', '놀면 뭐하니?' 등 예능 프로그램에도 출연하며 방송활동을 통해 대중을 만나기도 했다. 그 가운데 이상순은 이효리와 함께 기타를 치며 음악을 만드는 모습 등을 공개하며 뮤지션으로서 여러 면모를 선보여 왔다. 최근엔 디제잉에 빠졌다며 여러 음악 페스티벌에서 DJ로 활동하기도 했다.

이상순은 오는 4일 첫 솔로 EP '이상순(Leesangsoon)'을 발매하고 디스코 그래피를 추가한다.

자신의 이름을 타이틀로 내건 이번 앨범은 이상순이 솔로로 발표하는 첫 앨범이다. 2001년 김동률과 함께한 베란다 프로젝트의 '데이 오프'(Day off)가 최근작으로 무려 11년 만이다.
[스타탐구생활] 이상순, 슈퍼스타 ♥이효리 품은 음악 잘하는 뮤지션 오빠
이번 신보엔 뮤지션으로서 이상순의 음악색깔이 고스란히 담길 전망이다. 소속사 에스팀 측은 "남다른 애정을 가져온 남미 팝 음악의 다양한 요소들을 토대로 새롭지만 낯설지 않은 음악 세계를 구축했다"고 소개했다.

타이틀곡은 '너와 너의'이고, 이외 느긋한 템포의 잔잔한 노래 네 곡이 실렸다. 이상순은 신보 발매를 앞두고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하는 등 활동 초읽기에 나섰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