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매거진 'GOING' 깜짝 공개
세븐틴 자체 제작 매거진
유쾌한 화보에 수익금 기부 '선한 영향력'
세븐틴/사진=플레디스
세븐틴/사진=플레디스


그룹 세븐틴이 직접 만든 잡지가 공개됐다.

세븐틴은 지난 1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이들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매거진 'GOING'의 백커버와 함께 예약 판매 일정을 공개하며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매거진 'GOING'은 세븐틴의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 2020'의 프로젝트 일환으로 진행됐다. 멤버 민규가 아이디어를 내고 호스트로 활약하며 화보를 제작한 것은 물론 촬영부터 디자인, 편집, 스타일링까지 화보 진행에 전반적으로 멤버들이 직접 참여해 스스로 만든 '자체 제작' 화보이다.

공개 소식만으로도 많은 기대를 모은 매거진 'GOING'의 백커버는 이번 프로젝트의 총괄 에디터를 맡은 민규가 장식했다. 분위기를 배가시키는 흑백의 백커버에는 장난기가 가득한 민규의 표정과 멤버들의 유쾌함이 넘치는 손동작들이 더해져 매거진에 담긴 다양한 컷들과 이야기를 더욱 기대케 했다.
세븐틴/사진=플레디스
세븐틴/사진=플레디스
이어 2일에는 멤버 에스쿱스, 조슈아, 원우, 버논의 개인 컷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분위기를 더욱 예열 시켰다. 멤버들은 각각의 스타일과 느낌을 살린 컷들로 화보를 한층 더 완벽하게 완성시켜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으며 '자체 제작'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퀄리티를 자랑해 세븐틴의 남다른 감각을 과시하기도 했다.

특히 세븐틴은 자체 제작 매거진 'GOING'의 수익금 일부를 기부한다고 밝히며 선한 영향력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에 오는 15일부터 2월 21일까지 팬 커머스 플랫폼 '위버스샵'을 통해 예약 판매를 진행하며 자세한 내용은 '위버스샵'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처럼 앨범부터 탄탄한 서사를 쌓아 올리며 '자체 제작'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세븐틴은 화보 자체 제작이라는 새로운 장르에 도전, 한계 없는 성장으로 모두를 놀라게 하며 올 2021년에도 연일 높은 흥행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지난달 18일을 끝으로 1년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 '고잉 세븐틴 2020'은 K-POP 아티스트 자체 콘텐츠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입소문으로 탄탄한 마니아 층을 형성, 국내외 수많은 대중들의 뜨거운 사랑 속 누적 조회수 1억뷰 돌파,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랭크, 실시간 검색어 순위 진입 등 엄청난 파급력을 자랑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3월 3일 재정비 후 새로운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