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지수·리사 솔로 무대에 '엄지 척'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블랙핑크가 멤버 지수와 리사의 솔로 무대에 감탄했다.

31일 오후 2시 'YG 팜 스테이지 - 2021 블랙핑크 : 더 쇼'(YG PALM STAGE - 2021 BLACKPINK: THE SHOW) 콘서트가 개최됐다. 이 콘서트는 무관중으로 블랙핑크 유튜브 계정을 통해 생중계됐다.

이날 '사우어 캔디'(Sour Candy)가 끝난 뒤 멤버들은 나란히 의자에 앉아 "잘 보고 계신가요?"라며 "리욘세와 인어공주 무대 정말 잘 봤다"고 했다. 로제는 "저 인어공주 보고 울 뻔했다"며 "마지막 표정이 너무 예뻤다"고 했다. 리사는 "저는 언니 얼굴만 봤다"며 "너무 이뻐서"라고 했다. 제니는 "리욘세가 너무 멋있었다"고 엄지를 치켜세웠다. 지수는 "리사가 마지막에 LED 위에서 춤 추는 거 보고 대단하다고 생각했다"고 평했다.

리사는 또 '사우어 캔디'에 대해 "준비하면서 저희가 더 재미있었던 거 같다"며 "이거 너무 재미있다고 하면서 준비했다"고 웃었다.
그룹 블랙핑크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블랙핑크 /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한편 블랙핑크의 '더 쇼'는 YG의 첫 번째 라이브스트림 콘서트로, 로제의 첫 솔로곡 공개를 비롯해 정규 1집 수록곡들의 최초 퍼포먼스가 다수 펼쳐질 예정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