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빌리프랩
사진제공=빌리프랩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글로벌 영향력을 입증했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은 지난 22일 공식 홈페이지에 '2021년에 주목해야 할 6개의 신인 K팝 그룹(6 Rookie K-Pop Groups to Watch in 2021)'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하고 엔하이픈을 소개했다.

타임은 "엔하이픈은 공식 데뷔 전부터 SNS에 엄청난 규모의 팔로워를 보유했다. 이것은 갑자기 나타난 팬덤이 아니다. 글로벌 팬 투표와 프로듀서의 선택으로 엔하이픈의 최종 (데뷔) 멤버를 결정한 프로그램 'I-LAND(아이랜드)'를 통해 일곱 멤버가 얻게 된 인기"라고 밝혔다.

타임은 이어 "엔하이픈의 (데뷔 앨범) 타이틀곡 'Given-Taken'은 데뷔를 하며 느낀 불확실성에 관한 것으로, 이것이 멤버들에게 주어진 기회인지 혹은 멤버들이 노력을 통해 쟁취한 것인지를 노래한다"고 소개했다. 또한, 타임은 "'Given-Taken' 퍼포먼스는 칼군무를 자랑하며, 각 멤버의 움직임이 전체 구성을 만들어 가는 군무가 돋보인다. 엔하이픈은 타이틀곡과 데뷔 앨범 'BORDER : DAY ONE'의 수록곡을 통해, 어떠한 분위기의 곡이든 완성도 높은 안무를 전달하는 것이 그들의 강점임을 명확하게 보여 줬다"고 높이 평가했다.

앞서 엔하이픈 빌보드와 그래미닷컴, 일본 산케이 스포츠와 아사히 신문 등 유수의 해외 매체들로부터 호평받으며 글로벌 영향력을 입증했다. 그래미닷컴은 "최근 몇 년간 가장 기대되는 K팝 데뷔작 중 하나가 2020년 말에 나타났다"고 극찬했고, 아사히신문은 '(ENHYPEN의) 꿈은 세계에서 성장하는 그룹'이라는 제목의 지면 기사를 통해 일곱 멤버가 꿈을 이뤄 온 과정과 앞으로의 목표를 소개한 바 있다.

엔하이픈은 데뷔 약 45일 만에 신인상 3관왕을 달성했다. 엔하이픈의 데뷔 앨범은 가온 차트 기준 발매일 단 하루에 총 31만 8528장의 판매량을 기록했는데, 이는 2020년 데뷔한 그룹의 앨범(단일 앨범 기준) 판매량으로는 최고 기록이다. 또한 일본 오리콘에서 지난 15일 발매한 'ENHYPEN 2021 SEASON’S GREETINGS'이 1월 25일 자(1월 11일~1월 17일) 주간 DVD 차트 정상에 오르는 등 글로벌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