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멜론뮤직어워드
사진제공=멜론뮤직어워드


그룹 방탄소년단이 '멜론뮤직어워드 2020'(이하 'MMA 2020')의 주인공이 됐다.

5일 오후 열린 'MMA 2020'에서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앨범상, 올해의 노래상에 이어 올해의 아티스트상까지 모든 대상을 쓸어담았다.

이날 RM은 "우리가 흩뿌린 진심이 헛되지 않았다는 걸 알았다. 서로 볼 수 없고 안을 수 없어도 마음이 닿고 있고 연결되어 있음을 노래로 안았다. 계절은 돌아온다. 살아남아서 다시 만나자. 모두 고생 많으셨고 감사하고 사랑합니다"라고 말했다.

멤버들은 어깨 부상으로 자리에 참석하지 못한 슈가도 언급했다. 뷔는 "영상으로 시상식을 보고 있는 슈가 형에게도 영광을 돌린다. 우리 상 많이 받아간다"고 말했다.

제이홉은 "아티스트상이 시상식의 꽃 아니냐. 우리는 꽃으로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아미 보라합니다(사랑합니다)!"라고 외쳤다.
사진='멜론뮤직어워드 2020' 방송 캡처
사진='멜론뮤직어워드 2020' 방송 캡처
이후 방탄소년단은 'ON'을 시작으로 '라이프 고즈 온(Life Goes On)'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시상식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