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BLACKPINK)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핫100'에서 K팝 걸그룹 역대 최고 순위를 갈아치웠다.

빌보드는 8일(이하 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블랙핑크의 'Ice Cream'이 이번 주 핫100 차트서 13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는 블랙핑크가 앞서 가장 좋은 순위인 33위를 기록했던 곡 '하우 라이크 댓(How You Like That)'의 성과를 훌쩍 뛰어넘은 쾌거다.

빌보드가 인용한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아이스크림(Ice Cream)'은 발매 첫 주(8월28일~9월3일) 미국에서 스트리밍 1830만회와 2만3000건의 디지털 다운로드 수를 나타냈다. 또한 약 510만명의 라디오 청취자를 끌어모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 결과 '아이스크림'은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2위, 스트리밍 송 차트에서 8위, 팝송 라디오 에어플레이 차트에서 32위를 차지했다. 특히 팝송 라디오 에어플레이 차트는 블랙핑크 데뷔 이래 최초 진입이어서 눈길을 끌었다. 미국 라디오 방송은 비영어권 아티스트에 대한 장벽이 높아 현지의 대중적 인기를 가늠하는 지표 중 하나로 꼽히기 때문이다.
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빌보드는 "레이디 가가와의 협업곡 '사우어 캔디(Sour Candy)'와 '하우 라이크 댓'까지 더하면 '핫100' 40위 내에 3연속 이름을 올린 걸그룹은 2016년 피프스 하모니(Fifth Harmony) 이후 블랙핑크가 처음"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1990년대 중후반 절정의 인기를 끈 영국 출신 걸그룹 스파이스 걸스(Spice Girls)의 톱40 진입 7연속 기록을 언급해 블랙핑크에 대한 기대감을 간접적으로 내비쳤다.

블랙핑크의 '아이스크림'은 '겉으로는 차가워 보이지만 알고 보면 달콤하다'는 가사와 경쾌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팝 장르의 곡. 강렬한 퍼포먼스와 걸크러시 매력의 대표 주자인 블랙핑크가 팝스타 셀레나 고메즈와 함께 특별히 선보인 귀엽고 상큼한 콘셉트의 노래여서 그 의미를 더했다. 블랙핑크가 그간 시도하지 않았던 콘셉트인데다 별다른 무대 활동 없이도 더욱 다양한 글로벌 팬덤과 음악적 스펙트럼을 확장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