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사진=영화 '헤어질 결심' 포스터


영화 '헤어질 결심'(감독 박찬욱)이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 장편 영화상 1차 예비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21일(현지 시각)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는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 국제 장편 영화상, 주제가, 음악상 등 10개 부문 예비 후보를 공개했다.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는 오는 2023년 1월 24일 전체 부문 최종 후보를 발표할 예정. 국제영화상 후보작은 5편이 오르게 된다.

발표된 후보작에 따르면 '헤어질 결심'은 국제영화상 예비후보에 포함됐다. '아르헨티나, 1985'(아르헨티나), '코르사주'(오스트리아), '클로즈'(벨기에), '리턴 투 서울'(캄보디아), '성스러운 거미'(덴마크), '생토메르'(프랑스), '서부 전선 이상 없다'(독일), '안녕, 시네마 천국'(인도), '말 없는 소녀'(아일랜드), '바르도, 약간의 진실을 섞은 거짓된 연대기'(멕시코), '더 블루 카프탄'(모로코), '조이랜드'(파키스탄), 'EO'(폴란드), '카이로 컨스피러시'(스웨덴)과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헤어질 결심'은 변사사건을 수사하게 된 형사 해준(박해일 역)이 사망자의 아내 서래(탕웨이 역)에게 의심과 관심을 동시에 느끼며 벌어지는 이야기. 앞서 골든글로브 시상식 비영어권 영화상 후보, 크리틱스 초이스 외국어영화상 후보에도 선정됐다.

한편 제95회 아카데미 시상식은 2023년 3월 12일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돌비 극장에서 개최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