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영화 '늑대사냥' 포스터
/사진=영화 '늑대사냥' 포스터


영화 '늑대사냥'(감독 김홍선)이 제47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열린 외신과 영화 관계자들 대상으로 한 사전 시사회를 개최한 가운데, 극찬받고 있다.

14일 배급사 TCO(주)더콘텐츠온에 따르면 '늑대사냥'이 개봉을 앞두고 전 세계 언론의 극찬을 받고 있다. '늑대사냥'은 극악무도한 범죄자들을 태평양에서 한국까지 이송하는 바다 위 거대한 움직이는 교도소 내에서 잔혹한 반란이 시작되고 지금껏 보지 못한 극한의 생존 게임이 펼쳐지는 하드보일드 서바이벌 액션.

지난 9일 제47회 토론토국제영화제에서 언론과 해외 배급사 관계자들 대상으로 사전 시사가 진행됐다. 오는 16일 공식 월드 프리미어 상영을 앞두고 진행된 이번 사전 시사는 외신과 배급사 대상으로만 진행된 시사임에도 불구하고, 상영 이후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영화를 먼저 만난 외신 Horror Fuel은 "화산 같은 속도로 스크린에 분출된다"고 했다. 이어 SNS에서도 외신과 영화 관계자 사이 '늑대사냥'에 대한 리액션이 폭발적으로 이어졌다. "지금껏 이런 영화를 본 적이 없다"(@NextBestPicture), "압도적이다"(@HammerKopCross)라며 높아진 대한민국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완벽히 충족시키는 영화라고 극찬을 전했다.
또한 "미드나잇 매드니스 관객이라면 반드시 이 영화를 사랑할 것"(@Davemabaldwin), "절대적으로 재밌다"(@MovieBirb), "최고의 경험이 될 것!"(@AmandaTheJedi) 등 파격적인 스토리와 극한의 리얼 액션에 호평했다.

'늑대사냥'은 제47회 토론토국제영화제 외에도 해외 유수의 영화제 프로그래머들로부터 "아드레날린이 솟구치는 거친 롤러코스터 같은 영화", "미친 캐릭터들의 향연", "한국 장르 영화의 새로운 장을 연다" 등의 극찬을 받았다. 또한 국내에서도 사전 진행된 모니터링 시사에서 긴장감 4.1점, 강렬함 4.8점이라는 역대급 지수를 기록하기도.

한편 '늑대사냥'은 오는 21일 개봉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