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완 /사진제공=쇼박스
임시완 /사진제공=쇼박스


배우 임시완이 영화 '비상선언'(감독 한재림)을 통해 새로운 얼굴을 선보인다.

28일 배급사 쇼박스는 '비상선언' 속 임시완의 스틸을 공개했다. '비상선언'은 사상 초유의 항공 테러로 무조건적 착륙을 선포한 비행기와 재난에 맞서는 사람들의 이야기.

임시완이 '비상선언'을 통해 색다른 면모를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그가 연기한 진석은 행선지를 정하지 않고 공항에 온 승객. 공개된 스틸에서는 어두운 표정과 환한 웃음이 대비를 이루며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임시완 /사진제공=쇼박스
임시완 /사진제공=쇼박스
임시완은 '비상선언'의 쟁쟁한 배우 중 가장 막내다. 하지만 영화 '변호인',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등 일찌감치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이번 작품에서도 관객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을 인상적인 연기를 펼칠 예정.

임시완은 "대본이 들어왔을 때 한재림 감독님 작품이라고 듣고 놀랐다. 그리고 선배님들 캐스팅도 듣게 되고 그런 대작이 들어왔단 말인가 싶어 놀랐다"고 밝혔다.

또한 진석 캐릭터에 대해 "사전에 제 역할에 대해서는 많은 이야기를 자제해달라는 부탁을 받아서 어디까지 이야기할지 모르겠다"고 하기도.

한편 '비상선언'은 오는 8월 개봉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