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라디오 동반 출연
'아이' 비하인드 대방출
서로에게 찐팬 된 사연 공개
영화 '아이' 스틸컷./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아이' 스틸컷./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아이'의 주인공 김향기, 류현경이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뜬다.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아영이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그린 영화 '아이'의 주인공 김향기와 류현경이 2일 오후 1시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한다.

처음으로 라디오에 함께 출연하는 김향기와 류현경은 '아이'에 관한 다채로운 이야기와 촬영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줄 예정이다. 특히,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아영' 역할의 김향기와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 역할의 류현경은 처음이라고 믿기지 않을 만큼 완벽한 연기 호흡을 선보여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라디오를 통해 '향기로운 현경' 케미의 실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영화를 통해 서로에 대한 찐팬이 된 김향기, 류현경의 유쾌한 입담과 다채로운 매력은 '최화정의 파워타임' 생방송 보는 라디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이'는 2월 10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