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 구두'(사진=방송 화면 캡처)
'빨강 구두'(사진=방송 화면 캡처)

'빨강 구두' 소이현이 정유민에게 복수를 시작했다.

11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서는 김젬마(소이현 분)가 복수를 위해 권혜빈(정유민 분)의 연인 윤현석(신정윤 분)의 술에 약을 타 기절시켰다.

이날 김젬마(소이현 분)은 윤현석의 술에 약을 타며 "당신도 느껴봐. 민희경 당신이 가진 것 중 가장 소중한 권혜빈 내가 처참하게 망가뜨릴 거다. 부숴버릴 거다. 당신을 뛰어넘는 악마가 될 거다"라고 혼잣말을 했다.

윤현석이 기절하자 그를 침대에 눕힌 김젬마는 일부러 권혜빈에게 전화를 걸었다. 이어, 윤현석이 옷을 벗고 누워있는 장면을 권혜빈에게 화상통화를 통해 보여줬다.

이어 김젬마는 흥분하는 권혜빈에게 "아직도 윤현석이 니 남자로 보이니? 미안하지만 너 결혼 못해. 니 결혼식이 아니라 내 결혼식이 될거야"라고 말해 권혜빈을 분노하게 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