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스틸컷./사진제공=채널S
'신과함께2' 스틸컷./사진제공=채널S


배우 박하선이 플라잉 요가 자격증 취득의 독특한 이유를 밝힌다.

오늘(17일) 방송되는 채널S 예능 ‘신과 함께 시즌2’에서는 4MC와 게스트 박하선이 미래의 계획과 육아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케미를 보여줄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최강창민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플라잉 요가 국제 자격증을 보유한 박하선은 특별한 이유를 공개한다. 박하선은 “(류수영과) 열애설 이후 2년간 작품 섭외가 없었다”며 “나중에 일이 없더라도 미래를 준비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며 취득 이유를 전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박하선은 ‘플라잉 요가 전도사’로 변신해 4MC에게 열렬히 플라잉 요가를 홍보한다. 이용진이 “노후 대비를 얼마나 하신 거예요?’라고 묻자, 박하선은 “유서 써 놨어요”라고 깜짝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박하선은 “내 휴대폰에는 항상 유서가 있다”고 말하며 그 이유를 밝히고, 4MC는 처음에는 화들짝 놀라더니 고개를 끄덕이며 “대단하다”고 감탄했다고 해 무슨 이유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박하선은 ‘플라잉 요가 전도사’에 이어 ‘출산 전도사’로도 변신한다. 그는 “20대 때 불면증을 달고 살았는데 이제는 12시면 잠든다”며 불면증으로 고민하는 동료들에게 애를 낳으라고 조언해준다고. 불면증이 있다는 성시경은 “내가 어떻게 냫냐”고 발끈해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박하선과 신동엽, 이용진의 부모 공감 토크가 이어지는 가운데, 말하는 족족 직구를 던지는 박하선에게 이용진이 “실수 많은 스타일이시네”라고 극대노 했다고 해 호기심을 유발한다.

‘신과 함께2’는 17일 오후 8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