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아도꿈결' 배우 코로나 '양성'
나머지 제작진·배우 검사 결과 '음성'
"밀접 접촉자 자가 격리중"
'속아도 꿈결' 포스터/ 사진=KBS1 제공
'속아도 꿈결' 포스터/ 사진=KBS1 제공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배우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속아도 꿈결' 제작진은 7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출연 배우 중 1명이 지난 6일(화)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즉시 제작을 중단하고 전체 스태프 및 배우는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며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배우들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이다. 제작진은 현재 동선이 겹치지 않는 배우들을 중심으로 최소한의 야외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속아도 꿈결'은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결방될 예정이다. 제작진은 "향후 제작 및 방송 일정은 출연진 및 제작진들의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추후 결정될 예정"이라며 "출연진 및 제작진의 안전확보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속아도 꿈결'은 다른 문화의 두 집안이 부모의 황혼 재혼으로 만나 하나의 가족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다음은 '속아도 꿈결' 제작진의 공식 입장 전문이다.

KBS1TV 저녁일일드라마 ‘속아도꿈결’ 배우 코로나 확진 관련 공지

KBS 1TV 저녁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 출연 배우 중 1명이 7.6(화) 오전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습니다. 제작진은 즉시 제작을 중단하고 전체 스태프 및 배우는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으며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확진자와 밀접접촉한 배우들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중이며, 동선이 겹치지 않는 배우들을 중심으로 최소한의 야외촬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속아도 꿈결'은 7월19일(월)부터 7월23일(금)까지 부득이하게 결방될 예정입니다. 향후 제작 및 방송 일정은 출연진 및 제작진들의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추후 결정될 예정입니다.

KBS는 출연진 및 제작진의 안전확보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속아도 꿈결’ 제작진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