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6회 재촬영
1회 재촬영 완료
'논란'의 지수 지웠다
'달이 뜨는 강' / 사진 = KBS 제공
'달이 뜨는 강' / 사진 = KBS 제공


'달이 뜨는 강' 1회 VOD 서비스가 29일 재개된다.

28일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 연출 윤상호) 측은 오는 29일부터 '달이 뜨는 강' 1회 VOD 서비스를 재개한다고 밝혔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김소현 분)과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나인우 분)의 운명에 굴하지 않은 순애보를 그린 퓨전 사극 로맨스다. 누구나 알고 있는 평강 공주와 온달 장군의 이야기에 역사적 상상력을 가미해 짜임새 있는 스토리로 완성하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극중 평강과 온달이 혼인을 발표하고부터는 본격적으로 설화의 이야기와 맞물려가며 더욱 큰 몰입도를 선사하고 있다. 이에 많은 시청층이 새롭게 유입되며 '달이 뜨는 강' 1회부터 6회까지 VOD 서비스를 재개해달라는 평이 쇄도했다.

29일부터 나인우 버전으로 재촬영, 재편집되어 업로드되는 '달이 뜨는 강' 1회는 평강과 온달의 첫 만남부터 평강, 온달과 고원표(이해영 분)의 악연까지, 드라마를 이끌고 가는 스토리의 시작이 모두 담겨있다. '달이 뜨는 강'에 뒤늦게 유입된 시청자들이 전체적인 전개를 따라오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달이 뜨는 강' 측은 "윤상호 감독님의 결단력과 출연진 및 스태프들의 협조로 '달이 뜨는 강' 1회 VOD를 예상보다 더 빨리 시청자분들께 보여드릴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2회부터 6회까지의 VOD 서비스도 빠른 시일 내에 재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달이 뜨는 강'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