표지훈, '마우스' 이희준과 브로맨스 예고
대권후보 귀한 아들에 형사까지
드라마에 연극까지…배우 표지훈, 기대감 UP
배우 표지훈/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배우 표지훈/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피오가 아닌 표지훈이 온다. 표지훈이 '마우스'로 활약을 예고했다.

3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에서 표지훈은 이승기, 이희준과 함께 인간 헌터를 쫓는 형사로 분한다. 그동안 tvN '호텔 델루나', JTBC '경우의 수'에 이어 연극 '올모스트 메인'까지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온 표지훈이 어떤 활약을 할지 관심이 쏠린다.

'마우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 분)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퍼센트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에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본격 인간 헌터 추적극이다.

표지훈은 빵빵한 집안의 귀한 늦둥이 외동아들로, 정정당당한 실력을 가지고 경찰이 됐지만 대권후보를 아버지로 둔 탓에 고무치의 놀림으로 졸지에 낙하산으로 불리는 '신상' 역을 맡았다. 고무치의 놀림에도 그를 진심으로 존경하고 따르는 설정인 만큼 표지훈과 이희준의 브로맨스도 기대케 한다.

한편 '마우스'는 3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