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 지난 19일 방송
소주연, 4차원 캐릭터 서린이 役
전 남친에게 통쾌한 복수
/사진=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 방송화면
/사진=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 방송화면


배우 소주연이 엉뚱하지만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에서다.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복잡한 도시 속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연애담을 담은 작품이다.

소주연은 극 중 자신만의 세계가 견고하고 소박하며, 큰 욕심 없이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현실적인 캐릭터 서린이 역을 맡았다. 사차원적인 면모와 함께 오랜 연인인 최경준(김민석 분)과의 현실 연애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9일 공개된 '도시남녀의 사랑법' 9회에서는 서린이의 세계관을 보여주는 유쾌한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은 '헤어진 연인을 우연히 만난다면?'이라는 타이틀로 시작됐다. 서린이는 아무런 연락 없이 갑작스럽게 잠수를 타 헤어지게 된 전 남자친구를 자신이 일하는 카페에서 우연히 만났다.

서린이는 새로운 여자친구가 생긴 전 남자친구에게 회심의 한 방을 날리기 위해 계획을 꾸몄다. 마치 전 남자친구가 현재 양다리를 걸치고 있는 것처럼 비련의 여주인공 연기를 한 것. 또한 이를 따지기 위해 다가온 전 남자친구에게 단호하고 당차게 자기 생각과 감정을 표현하는 서린이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열광케 했다.

이렇듯 소주연은 엉뚱하지만 현실적인 인물을 섬세하게 그리며 몰입도를 높였다. 더불어 오랜 연인과의 연애에 있어서는 밝고 사랑스러운 캐릭터가 잘 어우러지도록 표현했다. 이은오(김지원 분), 강건(류경수 분)과의 절친 케미도 회를 거듭할수록 높은 공감을 얻고 있다.

한편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매주 화, 금요일 오후 5시 공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