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진실 깨달은 김설현,
父 김창완 아닌 남궁민 선택
'낮과 밤' 스틸컷./사진제공=tvN
'낮과 밤' 스틸컷./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에서 김설현이 아버지 김창완을 버리고 남궁민의 손을 잡는다.

11일 ‘낮과 밤’ 측이 13회 방송을 앞두고 남궁민(도정우 역), 김설현(공혜원 역)의 공조를 예고했다.

앞서 도정우는 백야재단의 핵심연구원인 공일도(김창완 분)를 흔들기 위해 그의 딸인 공혜원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했다. 그러나 정의감 넘치는 경찰 공혜원을 옆에서 지켜보면서, 자신의 복수에 죄 없는 공혜원을 끌어들인 것에 대해 인간적 고뇌를 드러내며 애써 그를 멀리했다. 이 같은 사실을 모두 알게 된 공혜원의 속앓이가 날로 깊어지면서 그의 선택에 궁금증이 증폭된 상황. 이런 가운데 공혜원이 딜레마를 끝내고 도정우의 편에 선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두 사람이 도정우의 아지트에서 비밀 작전회의를 벌이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지난 12회에서 도정우는 공혜원의 도움 속에 예고 살인의 표적이었던 오경민(신이안 분)의 목숨을 구하고, 그와 동시에 오경민을 이용해 그의 부친이자 백야재단의 실세인 오정환(김태우 분)에게 접근할 방법을 찾은 바 있다. 이에 도정우의 목표가 무엇인지, 또한 공혜원의 본격적인 합류로 비밀연구소를 찾아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낮과 밤’ 측은 “모든 진실을 알게 된 김설현이 흔들림 없는 신념을 품고 남궁민의 편에 서게 된다”며 “이 과정에서 남궁민과 김설현의 동료애가 한층 깊어질 것이다. 또한 비밀연구소를 추적하는 남궁민의 행보에 김설현이 함께하면서 더욱 스펙터클한 사건이 발생할 예정이다.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낮과 밤’ 13회는 오늘(1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