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출처 : KBS1 ‘가요무대’ 캡처]
[사진 출처 : KBS1 ‘가요무대’ 캡처]


가수 정다경이 ‘목석같은 사나이’를 열창하며 안방극장을 접수했다.

4일 오후 10시 방송된 KBS1 ‘가요무대’에서는 정다경의 팔색조 매력이 돋보이는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정다경은 ‘목석같은 사나이’를 재해석, 파워풀한 가창력과 섬세한 보컬 테크닉이 인상적인 무대로 눈길을 끌었다. 정다경은 청아함이 깃들어진 음색으로 귀 호강은 물론 시종일관 해맑은 미소로 기분 좋은 에너지까지 전했다.

특히 정다경은 귀를 사로잡는 보컬뿐만 아니라 한층 청순해진 비주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인형 같은 미모와 함께 정다경은 독보적인 무대 장악력을 선사, 전국 팬심을 휩쓸었다.

정다경은 수많은 무대를 통해 쌓은 내공으로 ‘가요무대’에서 역량을 발휘했고, 분위기 메이커로서도 활약하며 보는 이들의 월요병을 단숨에 없앴다.

청순한 아우라 속 부드러운 카리스마까지 겸비한 정다경은 ‘당신의 일상을 밝히는가’ 등 다양한 프로그램의 MC로 활약했으며,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