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사진제공=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장민호의 5시간 공복 콘서트 리허설이 최초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사당귀’) 234회에서 ‘트로트 꽃사슴’ 장민호가 본격적인 전국 투어에 앞서 콘서트 리허설을 최초 공개한다. 장민호는 아침부터 식사를 거른 채 사전 리허설만 장장 5시간 동안 진행하는가 하면, 첫 곡 리허설만 해도 30분이나 걸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장민호는 리허설 중 “코드 하나를 잘못 쳤는데?”라며 기타리스트의 음정 실수를 잡아내는 소머즈 귀를 발동시킨다. 뿐만 아니라 모니터용 스피커 위치, 카메라와 안무팀 동선도 빈틈없이 점검하는 등 연출, 음향 모든 분야에 만전을 기한다. 이에 장민호는 “공연보다 리허설을 힘들게 하는 편”이라고 밝혀 출연진 모두 완벽을 추구하는 장민호의 프로페셔널함에 혀를 내둘렀다고 한다.

‘트로트 꽃사슴’을 입증한 남다른 콘서트 스케일은 이목을 집중시켰다. 전현무는 본인 모교에서 열린 콘서트를 보고 “학부모 입시설명회를 능가하는 만석”이라고 감탄하는 등 전석 매진을 할 만큼 인산인해를 이룬 장민호 팬들의 파워에 깜짝 놀라워한다.

장민호는 추운 날씨에도 자신의 콘서트를 보기 위해 아침 일찍 공연장을 찾아온 팬들에게 커피차 역조공 이벤트를 진행한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장민호는 3개월이 넘는 기간 동안 콘서트를 위해 불철주야 수고해준 스태프들에게 개별 선물까지 하는 등 그야말로 트로트 꽃사슴다운 통 큰 배포를 드러내며 무한 사랑을 쏟았다.

장민호의 5시간 공복 콘서트 리허설은 3일 저녁 4시 45분 방송되는 ‘사당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