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개그맨 박명수가 유재석에게 욕을 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30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브릭'에는 '정준하X명셰프 제2의 김치전 사태 발생?! 박명수, 무한도전 그 이후의 사람들을 만나다. [백세명수] EP.14 백세팥팥'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박명수는 게스트로 출연한 정준하와 함께 과거 '무한도전'에 출연해 '김치전' 사태로 유명한 명현지 셰프를 만났다. 명 셰프는 박명수와 정준하를 만나기 전 "눈물이 멈추질 않는다. 갑자기 오빠들을 만난단 생각에"라고 오랜만의 재회에 반가워했다. .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박명수는 정준하에게 "억지로 친한 척 하지마라"면서 "'무도, 그 이후 사람들' 코너 준비했다. 명 셰프 이후에 조정하는 분도 만나고 의사도 만나는 등 한 분 한 분 만날거다"라고 다음 계획을 예고했다.

명현지 셰프는 3년 전 정준하 유튜브에 출연했다고 밝히기도. 박명수는 "정준하 유튜브도 날라갔다. 폐업 전문 장사꾼"이라고 농담하자 정준하는 "폐업이 아니라 리뉴얼이다"라며 "프레임 씌우는 건 1등이다. 드라마에서 한 번 겁탈한건데 겁탈 연기 전문가라고 하더라"고 티격태격했다.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이후 박명수는 정준하가 유재석의 욕을 했다고 몰아가기 시작했다. 박명수는 "속마음으로 욕하지 않았냐. 안했냐?"고 묻기도. 그러면서 "난 그것 보다 더 심한 욕도 했다. 그건 재석이도 안다. '형 내 욕하고 다닌다며?'라더니 처음엔 '아니'라고 했다"고 고백했다.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 사진=유튜브 '스튜디오 브릭' 캡처
이어 박명수는 "'누가 누가 그러더라'고 하길래 '맞아. 미안해'라고 했다. 재석이와도 웃으며 끝냈다"고 유재석과 있었던 일을 전했다. 그러면서 "재석이는 버렸지만 내가 (정준하를) 안고간다"고 발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