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 사진제공=소속사
홍현희 / 사진제공=소속사


에이앤이 코리아의 디지털 스튜디오인 달라스튜디오가 '네고왕' 새 시즌인 시즌6의 제작을 확정하고 MC로 홍현희를 발탁했다고 30일 밝혔다.

네고왕은 내년 초 공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새 시즌은 네고왕이 기업을 상대로 소비자의 의견을 전달하고 가격 등의 혜택을 협상하는 기존의 콘셉트는 유지하되 콘텐츠 구성에는 확연한 변화를 줄 예정이다.

MC는 지난 시즌에 이어 홍현희가 맡게 됐다. 홍현희는 지난 시즌 소비자 편에서 두 발 닳도록 현장을 누비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진정성이 무엇인지를 제대로 보여줬다. 이를 통해 재미를 넘어 감동까지 선사하며 ‘다음 시즌도 무조건 홍현희’, ‘역대급 네고왕 인정’ 등 구독왕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특히 철두철미한 사전 조사를 통한 논리와 설득으로 브랜드왕 마저 압도하며 ‘네고 깡패’라는 든든한 애칭까지 얻었다. 매회 아이템을 콘셉트로 한 의상 또한 관전 포인트가 됐다. 이에 시즌 6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벌써 기대를 모은다.

네고왕은 웹 예능으로는 보기 드문 시즌제를 도입하고 시즌별 MC를 발탁하는 등 기존에 누구도 시도하지 않은 방식으로 매 시즌 화제를 모았다. 재미뿐만 아니라 소비자와 브랜드 모두가 윈윈하는 구조로 명실상부 대표 커머스 웹 예능으로 각인됐다.

에이앤이 코리아 소영선 대표는 “네고왕은 ‘우린 달라’라는 달라스튜디오의 아이덴티티를 가장 잘 보여주는 대표 킬러 콘텐츠로 새 시즌을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달라스튜디오는 ’달라’라는 슬로건에 맞게 새 시즌에서 또 한 번의 획기적인 변화를 시도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더욱 많은 분들께 웃음과 혜택을 선사하고자 하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