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가수 아이유는 '아이유 콘서트: 더 골든 아워' CGV 무대 인사 현장 참석해 관객들을 만났다.

31일 유튜브 채널 '이지금'에는 '[IU] '아이유 콘서트 : 더 골든 아워' 무대 인사 Behind Film🎥'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아이유는 '아이유 콘서트: 더 골든 아워' CGV 무대 인사 현장에 참석했다. 상영이 끝난 극장 안으로 들어간 아이유는 관객들을 만나며 "다 친숙한 얼굴이다. 여러분 오늘 무대 인사까지 와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다들 2차, 3차, N차 하셨겠죠?"라고 물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이에 관객들은 "네~"라며 대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아이유는 "저도 영화를 봤다. 몰래 봤는데! 유애나(아이유 팬클럽)들과 같이 봤다. 저인 줄 아무도 모르시더라. 유애나들이 얘기하는 것도 다 듣고"라고 이야기했다.

무대 인사가 끝나고 아이유는 '영화관 분위기는 어땠는지' 묻는 질문에 "어떤 관은 수군거림이아니라 엄청 편하게 다들 얘기하는 분위기여서"라고 답했다. 이어 "사이드에서 봤는데 같은 열에 별사탕 두 분이 오셔서 그분들이 막 분위기를 좋게 해주시더라"라고 덧붙였다.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일반 상영관에서 응원 소리를 참는 방법'에 대해 아이유는 "응원봉 상영회가 아니면 그래도 참아야지. 왜냐면 규칙이니까. 응원 상영회인데 옆에서 시끄럽다고 하더라는 말을 들었다. 그래서 기죽어서 많이 응원 못하는 유애나들이 많다는"이라는 에피소드를 이야기했다.

'혼자 무대 인사를 하는 것은 처음 아니냐'는 말에 아이유는 "완전 처음이다. GV를 야심차게 현우 감독님과 하려고 했는데 쉽지 않더라. 다음에 또 개봉한다면 그때 한번 GV를 해봅시다"라고 강조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금' 영상 캡처본.
당일 "응원봉 상영회가 없어서 아쉬웠다는" 아이유. 해외에서도 '아이유 콘서트: 더 골든 아워'를 관람하는 관객들이 많다는 말에 아이유는 "조금만 빨리 알려줬으면(웃음)"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하늘 텐아시아 기자 greenworld@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