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빅히트뮤직
/ 사진제공=빅히트뮤직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차트 '빌보드 200'에서 또 하나의 기록을 세웠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22일(현지시간) 공식 홈페이지에 올린 차트 예고 기사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의 정규 3집 '이름의 장: FREEFALL'이 '빌보드 200'(10월 28일 자)에 3위로 진입했다. 이로써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 차트에 통산 9개의 앨범을 올렸는데, 이는 K-팝 아티스트 중 방탄소년단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기록이다.

특히,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올해 발매한 3개 앨범을 모두 '빌보드 200'에 진입시켰다. 특히, 지난 1월 발매된 미니 5집 '이름의 장: TEMPTATION'은 2월 11일 자 차트에 1위로 진입한 뒤 19주 연속 차트인했다. 이는 올해 발매된 K-팝 그룹의 앨범 중 '빌보드 200' 최장기 차트인 성적이다.

일본 정규 2집 'SWEET'는 8월 19일 자 차트에서 54위에 랭크됐다. 일본 앨범을 '빌보드 200'에 올린 한국 아티스트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과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두 팀뿐이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름의 장: FREEFALL'으로 발매 첫 일주일 동안 225만 1,959장 팔리면서 '커리어 하이'를 달성했다.

김세아 텐아시아 기자 haesmi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