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쪽상담소' /사진제공=채널A
'금쪽상담소' /사진제공=채널A


오늘(17일) 방송되는 채널A 예능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는 테니스계 ‘살아있는 전설’ 이형택 감독과 첫째 딸 이송은의 고민이 공개된다.

등장부터 자식 자랑에 나선 이형택. 그는 자식들의 운동신경이 뛰어나다며 ‘남다른 DNA 가족’임을 인증하며 ‘딸바보’, ‘아들바보’ 모먼트를 보인다. 그러나 이어 첫째 딸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는다. 이형택은 “송은이가 강박관념 있는 것처럼 주변을 신경 쓴다” 고백한다. 딸이 어릴 땐 애교가 넘쳤는데 사춘기가 오면서 변한 것 같다며, SNS에 자신의 사진을 못 올리게 하고 갑자기 여행을 취소하기도 하는 등 딸 때문에 난처할 때도 있다고 털어놓는다. 이어 이형택은 딸이 원하는 대로 학교도 옮겨줬지만 열심히 하지 않는다며, 끈기가 부족한 건 아닌지 걱정하는 모습을 보인다.

고민을 확인한 오은영 박사는 청소년 시기는 사회성을 발달시키는 시기다 보니 타인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며, 자녀의 사춘기 시기를 잘 이해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이어 딸 이송은이 상담소에 등장하고, 등장과 동시에 “아빠가 저를 오해한다”고 토로한다. 또한 부모님은 자신의 의도와 다르게 과대 해석한다며, 부모와의 소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음을 밝힌다.

이형택은 골프 치겠다는 딸의 말에 풀세트로 지원해 줬으나 가지 않고 있으며, 현재 다니는 학교를 그만두고 검정고시 보려고 한다며 답답한 마음을 털어놓는다. 또한 딸이 모든 일을 회피하려는 것 같다고. 이에 딸 이송은은 회피가 아니라 이유가 있다고 반론하며, 부녀 전쟁의 서막을 알린다.

두 사람의 얘기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부녀 관계를 해결하기 위해선 서로 이해할 필요가 있다며, 아버지 이형택이 가장 걱정했던 부분인 ‘주변 시선을 많이 신경 쓰는 이유’에 대해 묻는다. 이에 곰곰이 생각하던 이송은은 조심스레 자신이 남들에게 미숙한 모습을 보이는 게 싫어서 주변을 신경 쓰는 것 같다고 고백한다. 이어 과거 아빠 이형택이 운영하는 미국 테니스 아카데미에서 손꼽히는 선수들과 함께 테니스를 칠 때, 못하는 편에 속하는 게 싫어서 사실 가기 싫었다고 속마음을 밝히기도 한다.

이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이송은이 능력에 대한 평가에 예민하다고 분석하며, 왜 그에게 인정이 중요하게 된 건지 심층 분석을 이어간다. 이에 이송은은 아빠에게 “막냇동생과 차별하는 것 같다”고 말한 적도 있었다고 고백하며 “나를 사랑해서가 아니라, 딸이라서 지원해 주는 것 같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이에 이형택은 오히려 첫째 딸인 이송은에게 더 많은 지원을 해준 것 같은데, 왜 그렇게 생각하는지 잘 모르겠다며 부녀의 생각 차이를 드러낸다.

이송은은 기숙사 생활을 할 때도 엄마가 "너 없으니까 집이 조용해서 좋다"라고 말하기도 했었다고 토로하며 이 때문에 "내가 백만장자가 된다면 부모님께서 지원해 준 돈을 모두 돌려드리고 연을 끊고 살 것"이라고 생각까지 했었다고 속상함을 내비친다. 이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이송은의 마음 깊은 곳에 서운함이 남아있음을 발견하고 자녀의 마음속 깊이 서운함이 남아있다면 살필 필요가 있다며 이형택에게 충고한다. MC 박나래 역시 같은 장녀로서 자신도 많이 양보하고 살았다 고백하며 이송은의 마음에 헤아려 준다.

이에 이형택은 이송은이 동생들에 비해 일찍 재능을 발견하지 못한 탓에 스스로 위축된 게 아닌가 싶었다며 의견을 더한다. 하지만 이송은은 “자존감이 낮아 동생을 질투한 것”이라는 아빠의 말에 상처를 받았다고 눈물을 흘린다. 이를 본 오은영 박사는 부모와의 관계 문제를 질투로 풀어낸다면 자녀의 마음이 무너져 내릴 것이라며, 이형택이 자식을 능력 위주로 평가하고 있음을 캐치한다. 또한 능력 위주의 평가는 자녀들에게 비교로 다가올 수 있을 수 있으니 주의할 필요가 있다며 조언한다.

이어 오은영 박사는 이형택이 테니스에서 일각을 이룬 ‘슈퍼 엘리트 부모’라며 그 탓에 딸 송은이도 극도의 긴장감을 겪었을 거라고 위로한다. 이에 이송은은 잘해야 한다는 부담감에 테니스를 그만두게 됐다고 고백한다. 이를 들은 오은영 박사는 이형택의 교육 방식엔 ‘물심양면’ 중 ‘심’이 빠져있는 것 같다며 뼛골 분석을 이어간다.

이형택은 그동안 한 번도 딸에게 해주지 못했던 마음속 이야기들을 어렵게 고백하며 송은이를 눈물짓게 만든다. 과연 이형택의 진심과 오은영 박사 표 부녀 화해 솔루션이 만나 부녀는 성공적인 화해를 이루게 될 것인지 기대가 모인다.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