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 스틸컷. /사진제공=tvN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 스틸컷. /사진제공=tvN


배우 장혜진이 tvN 새 월화드라마 ‘반의반’에 특별출연한다. 장혜진은 극 중 서우(채수빈 분)의 엄마를 연기한다.

‘반의반’은 인공지능 프로그래머 하원(정해인 분)과 클래식 녹음 엔지니어 서우의 로맨스를 담은 이야기.

영화 ‘기생충’에서 기택(송강호 분)의 부인 충숙 역으로 열연한 장혜진이 또 한 번의 인상적인 엄마 연기를 예고했다. 그는 알뜰살뜰 농사를 지으며 상경한 딸을 챙기는 모습으로 따뜻한 모성애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반의반' 제작진은 장혜진과 채수빈의 현장 스틸컷을 13일 공개했다.

사진 속 장혜진은 오매불망 딸이 오기만을 기다리고 있다. 그는 길거리에 세워진 의자에 앉아 볼에 바람을 넣어 부풀렸다. 그리고 이내 장혜진은 채수빈을 보고 활짝 미소지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장혜진은 두 팔을 벌려 채수빈을 맞이하고 있다. 이어 그를 발견하고 달려가는 채수빈의 모습이 따뜻한 웃음을 자아냈다.

장혜진은 특별출연이 무색할 만큼 자상하고 따뜻한 엄마로 변신해 감탄을 자아냈다. 그는 훈훈한 눈빛과 표정으로 뜨거운 모성애를 담아냈다. 특급 존재감을 발산할 장혜진의 등장에 기대가 더해진다.

제작진은 "그동안 다수의 작품에서 보여준 장혜진의 진정성 있는 연기에 끌려 출연을 제안했다. 충숙과는 다른 엄마 연기를 펼쳐 보여 모두를 감탄케 했다"고 전했다.

‘반의반’은 오는 23일 밤 9시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