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서예진 기자]이동은 감독(왼쪽부터), 배우 장혜진, 태인호, 이가섭이 17일 오후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열린 영화 ‘니나 내나’ 언론시사회에 참석했다.

이동은 감독(왼쪽부터), 배우 장혜진, 태인호, 이가섭
이동은 감독(왼쪽부터), 배우 장혜진, 태인호, 이가섭


‘니나 내나’는 가족이라는 끈 안에서 서로 대른 세대와 경험을 가진 이들이 얽혀 있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10월 말 개봉 예정.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