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비디오스타’ 아나운서 특집/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아나운서 특집/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프리한 프리마돈나 특집! 요즘 개편해요?’ 편에는 각 방송사 간판 아나운서 출신 엔터테이너 네 명이 출연한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는 서현진, 김주희, 최송현, 공서영이 출연한다. 서현진은 2004년 MBC에 입사한 후 2007년 MBC 방송 연예 대상 아나운서상까지 거머쥐었다. 또한 SBS 아나운서로 입사한 후 6개월 만에 뉴스앵커 자리를 꿰찬 능력자 김주희, 2006년 KBS 입사와 동시에 ‘상상플러스’ 안방마님 자리를 차지한 후 2007년 KBS 연예대상 MC 신인상을 수상한 최송현, 그리고 2010년 KBSN에 입사하며 야구 여신으로 거듭난 후 프리랜서로도 성공한 공서영이 입담을 뽐낸다.

그녀들은 지금까지 꺼낸 적 없었던, 아나운서 시절의 에피소드부터 셀프 폭로까지 속 시원한 입담을 선보이며 유쾌하게 녹화를 끝냈다. 게다가 MC 박나래에게 예능 댄스 특별 강습까지 받으며 예능 꿈나무로서의 끼도 아낌없이 보여줬다. 네 명의 출연자들의 남은 에피소드까지 탈탈 털기 위해 한 명의 특별 게스트 일명 ‘비스 엔젤’ 김일중도 등장했다. 그는 자신이 이병헌의 닮은꼴이라 주장하며 ‘미스터 션샤인’의 장면을 재현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일중의 화끈한 폭로와 전직 아나운서들의 유쾌한 입담은 오는 18일 오후 8시 3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