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장덕철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장덕철 / 사진제공=리메즈엔터테인먼트


‘역주행송’이 2018년 1월에도 강세를 보였다.

지니뮤직은 30일 ‘1월 월간차트’ 순위를 공개했다. 월간차트 톱5에 남자 가수들의 역주행송 3곡이 자리해 눈길을 끈다.

1위에는 3인조 남성그룹 장덕철의 ‘그날처럼’이 올랐다. ‘그날처럼’은 12일 동안 지니 일간 차트 1위를 차지했고, 지니 실시간 누적차트 1위에 335시간 오르며 1월 최고의 노래로 선정됐다.

2위는 딘(DEAN)의 ‘인스타그램(instagram)’이 차지했다. SNS를 즐겨 사용하는 젊은이들에게 공감을 얻은 ‘인스타그램’은 7일 7일동안 지니 일간차트 1위, 125시간 동안 지니 실시간 누적차트 1위에 올랐다.

3위는 문문의 ‘비행운’이 랭크됐다. 2016년 11월에 출시된 ‘비행운’은 인디 싱어송라이터 문문의 서정적인 노래로 차트상위권에서 사랑 받았다.

4·5위는 멜로망스의 낭만적인 사랑노래 ‘선물’과 해외곡으로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의 ‘하바나(Havana)’가 각각 올랐다. 4위를 차지한 멜로망스의 ‘선물’도 TV프로그램 출연후 역주행하며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은 곡이다. 5위는 싱어송라이터 카밀라 카베요가 부른 몽환적인 느낌의 라틴팝 ‘하바나(Havana)’가 차지했다.

지니뮤직 관계자는 “1월 월간차트 TOP5에 남자가수들의 서정적인 멜로디의 노래들이 역주행하며 네티즌들에게 인기를 얻었다”며 “네티즌들에게 그간 알려지지 못한 숨은 보석같은 노래들이 새롭게 부각되면서 신곡보다는 과거노래들이 더 인기를 얻는 추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