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구구단
구구단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에서 구구단 세정과 미나가 인테리어 디자이너 데코릿과 함께 인테리어 D.I.Y를 선보일 예정이다.

25일 방송되는 ‘마리텔’에서는 세정과 미나가 구구단의 숙소를 전격 공개하며 인테리어 디자이너 데코릿에게 인테리어 D.I.Y를 배워볼 예정. 방송이 시작되자 세정은 자신의 허름한 침대를 소개했고, 본의 아니게 침대를 빼앗긴 사연을 털어놓으며 서러움을 토로했다.

또한 세정은 업그레이드 된 침대 생활을 위한 인테리어를 배워보고 싶다고 고백했고, 이에 데코릿은 개인 생활 공간를 위한 초간단 인테리어 D.I.Y를 소개했다.

특히 데코릿은 종이로 무드 있는 조명갓 만드는 법, 저렴한 비용으로 세련된 테이블 만드는 비결을 공개해 보는 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한편 세정과 미나는 직접 그린 그림으로 테이블 만들기에 도전, 서로의 얼굴을 그려보는 시간을 가졌는데 도중 서로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