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김태균 / 사진제공=그랜드라인
김태균 / 사진제공=그랜드라인


래퍼 김태균(TakeOne)이 데뷔 첫 라디오 나들이에 나선다.

김태균은 오는 22일 방송되는 MBC FM4U ‘미쓰라의 야간개장’에 출연한다.

김태균의 라디오 프로그램 출연은 데뷔 후 처음으로, 이날 방송에서 그는 최근 발매한 앨범 ‘녹색이념’과 자신에 대한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들려준다.

김태균은 하나의 믹스테잎과 무료 공개한 두 곡만으로 이센스, 버벌진트와 더불어 ‘한국 힙합씬 3대 기대 음반’의 주인공으로 주목 받아왔다. ‘녹색이념’ 발매 이후 첫 TV 출연과 단독 콘서트에 이어 라디오 프로그램에도 진출하며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