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사진=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엄마가 뭐길래’에 양희경이 출연한다.

16일 방송되는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 배우 양희경이 깜짝 출연한다. 배우 윤유선이 25년 지기 절친인 양희경을 집으로 초대한 것.

윤유선은 딸 주영이까지 동원해 분주하게 손님맞이 준비에 나서지만 생각보다 진도가 전혀 나가지 않고, 결국 재료 손질도 끝내기 전에 양희경이 윤유선의 집에 도착한다.

허둥대는 윤유선의 모습을 본 양희경은 ‘집밥의 여왕’다운 면모를 뽐내며 순식간에 윤유선의 주방을 점령하고, 윤유선을 진두지휘해 월남쌈을 뚝딱 만들어낸다.

이 모습을 본 주영은 “엄마(윤유선)가 보고 배워야 할 것 같다. (양희경 이모가) 너무 잘하신다”며 감탄하고, 이에 양희경은 “내가 너희 엄마한테 요리를 다 전수했는데…”라고 말해 윤유선을 민망하게 만든다.

‘엄마가 뭐길래’는 16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