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가수 박시환 / 사진제공=토탈셋
가수 박시환 / 사진제공=토탈셋


박시환이 오는 29일 신곡 ‘거리에서’를 발표한다.

박시환의 리메이크 앨범 ‘나로 노래하다’의 타이틀곡이 ’거리에서’로 결정됐다. ‘거리에서’는 故 김광석이 동물원 시절 불렀던 곡이다.

박시환은 이번 앨범 전체를 직접 프로듀싱했다. 그는 “이번 타이틀곡은 평소에 존경하던 김광석 선배님이 동물원 시절 불렀던 곡으로 춥고 쓸쓸한 겨울에 가장 잘 어울리는 곡이라 생각되어 선택하게 됐다”며 “부담스럽지 않게 감정을 조절하며 서정적이고 슬픈 느낌을 살리기 위해 최대한 노력했다. 노래의 도입부에 라디오 효과를 사용하여 아날로그적 감성을 살리면서 과거 김광석 선배님의 시절을 떠올리고자 했다. 부디 선배님들의 명곡에 누가 되지 않기를 바랄 뿐이다”고 전했다.

박시환의 리메이크 앨범 ‘나로 노래하다’에는 동물원의 ‘거리에서’를 비롯해 여행스케치의 ‘별이 진다네’, 이소라의 ‘청혼’, 안치환의 ‘내가 만일’, 한예슬의 ‘그댄 달라요’까지 총 5곡이 수록된다. 이번 앨범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최고의 기타리스트들이 각자 한 곡씩을 맡아 편곡과 연주를 담당하며, 박시환의 담백하고 절제된 목소리와 잘 어울리는 어쿠스틱한 사운드를 들려줄 예정이다.

박시환의 리메이크 앨범은 오는 29일 정오 공개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