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송인 김성주, 소녀시대 윤아 / 사진제공=MBC
방송인 김성주, 소녀시대 윤아 / 사진제공=MBC


방송인 김성주와 소녀시대 윤아가 ‘MBC 2016 가요대제전’ MC로 만난다.

MBC 측은 29일 “김성주와 윤아가 작년에 이어 또 한 번 ‘가요대제전’ MC로 나선다”고 밝혔다.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깔끔한 진행과 노련미가 돋보이는 김성주는 올해로 4년 연속 MBC ‘가요대제전’의 MC를 맡으며 대체 불가한 국민 MC로서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최근 tvN 드라마 ‘THE K2’로 연기자로서 자리매김하며 올 한 해를 알차게 보낸 윤아 역시 작년에 이어 다시 한 번 MC 자리를 꿰찼다.

이미 지난해 ‘2015 가요대제전’에서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은 편안하고 매끄러운 진행으로 많은 호평을 받은 바 있다. ‘MBC 2016 가요대제전’에서는 두 사람이 보여줄 환상의 케미와 보다 업그레이드된 호흡이 기대된다.

2016년의 마지막과 2017년의 시작을 빛내줄 ‘MBC 2016 가요대제전’은 오는 12월 31일에 방송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