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채널A ‘풍문쇼’ / 사진제공=채널A ‘풍문쇼’
채널A ‘풍문쇼’ / 사진제공=채널A ‘풍문쇼’


‘풍문쇼’ 강주은과 오연수의 내조법이 공개된다.

29일 방송되는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연예계 굿 와이프’를 주제로 스타들의 특별한 내조법이 밝혀진다. 특히 대한민국의 대표 카리스마 배우인 최민수를 잡는 아내 강주은에 대한 풍문이 전해질 예정이다.

평소 최민수-강주은 부부와 친분이 있다는 MC 이상민은 “두 분의 모습이 TV에 나올 때 너무 재밌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최민수 부부와) 셋이 자주 만났다. 그런데 민수 형이 나하고 얘기할 때 얘기가 길어지면 형수님이 ‘이제 그만’이라고 한다. 그러면 거기서 끝이다”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 이날 ‘풍문쇼’에서는 원조 ‘책받침 여신’ 오연수의 쿨한 내조법과 더불어 아들을 세계 미술 대회에서 입상시킨 그녀만의 특별 교육법까지 공개된다. 이 밖에도 특별한 내조로 주목을 받고 있는 김가연에 대한 풍문, 송대관-김구라에 대한 풍문도 확인해볼 수 있다.

‘풍문쇼’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