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김정훈/사진제공=JTBC ‘슈가맨’ 방송화면
김정훈/사진제공=JTBC ‘슈가맨’ 방송화면


김정훈/사진제공=JTBC ‘슈가맨’ 방송화면
‘슈가맨’에 꽃미남 듀오 유엔(UN)이 불화설에 대해 해명했다.

5일 방송된 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에서는 꽃미남 듀오 유엔이 등장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김정훈은 불화설에 대해 “라디오 DJ, 예능, 영화 다 따로 스케줄을 소화했다. 차량을 따로 타고 다닐 수밖에 없었고 같이 모이는 게 주말에 하는 가요 프로그램이었다”라며 “보통 같이 차를 타고 와서 같이 리허설하고 같이 이동하는데 우리는 각자 다른 스케줄을 소화하고 다른 차를 타고 집에 갔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최정원은 “회사가 부자여서 차량이 두 대였다”라며 “둘 다 스케줄이 달랐던 건 사실이다”라고 설명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