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런닝맨 유재석 이승준
런닝맨 유재석 이승준


‘태양의 후예’ 순정남 이승준이 ‘런닝맨’에 출연한다.

최근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에서 런닝맨 멤버들은 인생에 있어 잊지 못할 사랑을 찾아 나섰다.

이날 이광수와 지석진은 각각 풋풋했던 옛 첫사랑과 짝사랑을 만나 그 때 그 시절로 돌아간 듯 추억에 빠졌다. 그리고 김종국은 영원한 ‘한 여자’ 어머니를 만나 잊지 못할 하루를 선물하며 사랑의 의미를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뿐만 아니라 멤버들은 영원한 우상, 함께 꿈을 키우던 친구 등을 만나 함께 특별한 미션을 수행했다.

특히 유재석은 26년 만에 고등학교 동창인 배우 이승준과 재회해 가감 없는 ‘흑역사 폭로전’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이승준은 최근 KBS2 ‘태양의 후예’에서 순정파 외과의사 역할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과 감동을 선사한 바 있다.

‘런닝맨’의 7개의 사랑은 오는 24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