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이광수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이광수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배우 이광수가 ‘화랑: 더 비기닝’에 특별 출연한다.

이광수의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4일 오후 텐아시아에 “KBS2 ‘화랑: 더 비기닝’에 이광수가 특별 출연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날 한 매체에서는 KBS 드라마국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이광수가 ‘화랑: 더 비기닝’에 특별출연하며, 극 초반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임팩트 있는 캐릭터를 맡았다고 보도했다.

‘화랑 : 더 비기닝’은 드라마 사상 최초로 신라시대 화랑을 본격적으로 그리는 작품. 1500년 전 신라의 수도 서라벌을 누비던 꽃 같은 사내 화랑들의 뜨거운 열정과 사랑, 눈부신 성장을 그리는 본격 청춘 사극이다. 박서준, 박형식, 고아라, 최민호, 도지한, 뷔 등이 출연을 결정지었다.

‘화랑: 더 비기닝’은 상반기 촬영을 시작해 100% 사전제작 이후, 오는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서예진 기자 yejin0214@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