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오마베3
오마베3


‘오마베’ 라둥이가 송편 만들기에 나섰다.

3일 방송된 SBS ‘오! 마이 베이비’에서는 송편 만들기에 나선 라둥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슈와 슈의 어머니, 라희·라율 쌍둥이 자매는 송편을 만들었다. 라희는 고사리같은 손으로 송편을 만들었다. 이에 슈는 흐뭇해했고 라희는 계속해서 송편을 만들어냈다.

이어 슈는 라율이에게 눈길을 줬다. 라율은 송편을 만들기보다 속에 들어갈 깨를 숟가락으로 퍼먹는 등 먹는 데에만 관심을 줘 웃음을 자아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SBS ‘오! 마이 베이비’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