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치즈 인 더 트랩’
웹툰 ‘치즈 인 더 트랩’


웹툰 ‘치즈 인 더 트랩’

[텐아시아=최보란 기자]‘치즈 인 더 트랩’ 제작사 측인 여주인공 캐스팅에 대해 현재까지 미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 ‘치즈 인 더 트랩’의 여자주인공 홍설에 대한 관심도가 최고조에 달하고 있는 가운데, 제작사 에이트웍스 측은 26일 “현재 여주인공이나 그 외 출연진은 단 한 명도 정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치즈 인 더 트랩’은 드라마화가 결정되기 전부터 네티즌 사이에서 가상 캐스팅 및 패러디 작품들이 쏟아졌던 상황. 그런 가운데 네티즌의 희망 캐스팅 1순위였던 박해진이 남자주인공 유정 역에 확정되자, 여자 주인공 홍설은 물론 유정의 라이벌 백인호 등 웹툰에 출연하는 다양한 캐릭터에는 어떤 배우들이 캐스팅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에이트웍스는 “끊임없이 보내주시는 많은 관심과 성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현재 여주인공이나 그 외 출연진은 단 한 명도 정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며 “‘치즈 인 더 트랩’을 이끌어줄 감독님과 방송사 편성이 결정된 후 나머지 출연진을 캐스팅할 예정이며 아직 외부로 대본을 준 적이 전혀 없다”고 전했다.

이어 “많은 관심을 가져준 데에 보답하기 위해 더 좋은 작품, 더 좋은 캐스팅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최보란 기자 ran@
사진. 웹툰 ‘치즈 인 더 트랩’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