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는 로맨스
빛나는 로맨스


이진이 뛰어난 기지로 조안의 악행을 밝히며 반격했다.

MBC 일일드라마 ‘빛나는 로맨스’에서 늘 장채리(조안)의 모함과 계략으로 위기에 처해 안타까움을 산 오빛나(이진)가 자신을 음해하려는 그녀의 악행에 대한 증거를 제시하며 역공에 나섰다.

지난 25일 방송에서는 빛나가 윤여사(전양자)를 찾아가 채리의 어두운 실체를 밝히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녀는 자신이 만든 신선로에 서빙 직원이 소금을 넣었다며 윤여사에게 맛을 봐달라 청했고, 맛을 본 윤여사는 “(절대미각을 잃었는데) 내 입에도 짜면 소금을 얼마나 넣은 거냐”라고 되물으며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다.

하지만 이 상황에서도 끝까지 자신의 짓이 아니라며 거짓말을 하는 직원에게 분노한 빛나는 “저 직원이 누구랑 쏙닥거리는 걸 목격하고는 주시하다 소금을 넣는 장면을 찍게 됐다”고 휴대폰 동영상을 증거로 제시했고, 결국 직원은 채리의 사주를 받았음을 고백했다.

생각지도 못한 역공을 당하며 윤여사에게 크게 혼이 난 채리는 그녀의 머리채를 잡고 따귀를 때리며 화를 냈지만, 빛나는 “더 이상 못 봐주고, 더 이상 안 참는다”며 당찬 모습을 보였다.

‘빛나는 로맨스’는 매주 월~금 오후 7시 15분에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