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러브라인' 김종국♥송지효
쏟아지는 질문에 속마음 고백?
러브라인 진실은?
사진제공=SBS '런닝맨'
사진제공=SBS '런닝맨'


김종국과 송지효의 11년간 숨겨온 속마음이 공개된다.

오늘(10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SBS ‘런닝맨’은 질문을 듣고 답하는 미션으로 진행된다. 이에 ‘런닝맨 공식 러브라인’ 김종국과 송지효가 드디어 서로에 대한 속마음을 공개해 현장이 초토화된다.

김종국에게 ‘송지효가 귀여워 죽을 것 같다’라는 질문이, 송지효에게는 ‘내 이상형은 김종국이고, 실제로 설레고 있다’라는 질문이 나오자 멤버들은 “공식적으로 이런 질문을 한 건 처음이다”라며 모두의 관심이 집중된다.

평소 러브라인 상황을 웃음으로만 넘겼던 김종국은 “(송지효가) 하는 짓도 귀엽고, ‘롤린’ 춤출 때도 깜짝 놀랐다. 요즘 귀여워졌다”라며 최근 들어 깊어진 ‘지효홀릭’을 표현하고, 이에 송지효는 “나한테 완전히 빠졌구나”라고 너스레를 떨어 너스레에 둘 사이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증폭된다.

송지효 역시 김종국이 이상형인 이유를 구체적으로 공개했고, 이에 김종국은 사랑에서도 ‘꾹형사’ 기질을 발휘해 “(나의) 어디에 설렜냐”라며 본인의 매력을 끝까지 캐물어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한다.

‘런닝맨’은 오늘(10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