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에 개리-하오 부자가 돌아온다. / 사진제공=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개리-하오 부자가 돌아온다. / 사진제공=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강부자 개리·하오가 9개월 만에 돌아온다.

오는 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97회는 '육아는 9회 말 2아웃부터'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중 지난해 12월 '슈돌'을 졸업한 개리 아빠와 하오 부자를 오랜만에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이날 개리 아빠와 하오는 홈커밍데이로 '슈돌'을 다시 찾아왔다. 다섯 살이 된 하오의 근황을 궁금해하는 많은 랜선 이모-삼촌들의 부름에 응한 것. 개리 아빠는 이 시간을 더욱 특별하게 보내기 위해 하오와의 차박을 계획했다.

캠핑은 여러 번 다녔지만 차박은 처음인 강부자. 그러나 다섯 살 하오는 "나는 캠핑 3년 차(?)"라고 자신 있게 말하며 '캠핑장의 강선생님'으로 나섰다고 한다. 이에 하오는 망치질부터 장작 나르기까지 궂은일에 솔선수범 나서는가 하면 개리 아빠가 할 일까지 지시하며 현장을 진두지휘했다.

올림픽을 보며 양궁의 매력에 푹 빠진 하오는 캠핑장에서 아빠와 활쏘기 대결도 펼쳤다. 과녁 앞에 선 개리 아빠와 하오는 부전자전 강렬한 눈빛으로 목표 지점을 노려보며 명중을 노렸다. 파이팅 넘친 강부자의 좌충우돌 양궁 대결이 시청자들에게도 큰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9개월 만에 만난 하오는 얼마나 성장했을지, 이들의 캠핑에서는 또 어떤 일들이 있었을지, 웃음이 가득했던 강부자의 홈커밍 데이는 오는 5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슈돌' 397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