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호영, 돌도 판매?
현주엽 구매욕 자극
'먹보스' 명성
'랜선장터' / 사진 = KBS 제공
'랜선장터' / 사진 = KBS 제공


라이브 커머스 새내기 현주엽을 위한 스타르타 훈련이 펼쳐진다.

1일 방송되는 KBS 2TV '랜선장터'에서 안정환과 정호영은 라이브 커머스 경험이 전혀 없는 현주엽을 위해 족집게 강의를 진행한다.

이날 비단가리비 판매를 위해 백령도를 찾은 현주엽은 먹보스 명성에 걸맞는 먹방 실력을 뽐낸다. 하지만 그는 생애 첫 라이브 커머스에 앞서 걱정을 내비친다고. 불안해하는 그를 위해 라이브 커머스의 정석 안정환과 승리요정 정호영은 스파르타 훈련에 돌입, 완판을 위한 열정을 불태운다.

그러나 특별훈련은 시작부터 고비를 맞는다. 현주엽의 건방진 인사가 안정환의 심기를 건드린 것. "다시!"를 연발한 안정환은 몸소 인사 시범까지 보이며 차근차근 설명을 이어가지만 이내 장난기가 발동, 그의 멘트를 일부러 안 받아주는 데 이어 짓궂은 장난까지 치며 현주엽의 화를 부른다고.

그런가 하면 정호영의 입담은 보는 이들을 홀릴 예정이다. 현주엽의 방해에도 꿋꿋하게 말을 이어가는 정호영의 센스는 결국 현주엽마저 설득, 150억 매출왕다운 면모를 자랑한다고 해 이들이 그릴 유쾌한 라이브 커머스 훈련에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현주엽의 비단가리비 완판 성공 여부는 1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랜선장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