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브레이크 김장원./ 사진제공=마스터플랜
데이브레이크 김장원./ 사진제공=마스터플랜


데이브레이크 김장원이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고정 게스트로 확정 됐다. 오늘(25일) 첫 출연한다.

지난 18일 오전 방송된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첫 출연한 김장원은 안정적인 입담과 예능감을 인정받으며, 이내 매주 수요일 고정 출연까지 이어졌다.

당시 김장원은 "기존 '에대박 코너'에서 데가 사실은 데이브레이크가 아니었나?"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으며, 박명수는 '꽃길만 걷게 해줄게'를 따라 부르며 "데이브레이크를 얼마나 좋아하는지 아냐. 노래를 듣고 있으면 기분이 좋아진다"라고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 김장원은 방송 내내 수게스트 에바, DJ박명수와의 유쾌한 티키타카를 자랑했고 방송 직후 단박에 고정 게스트로 발탁됐다.

이 외에도 김장원은 매달 마지막 주 일요일, KBS 라디오 '김도연의 상쾌한 아침'에서 '그 남자의 플레이리스트' 코너에 고정 출연하면서 라디오 청취자들과 꾸준히 소통하고 있다. 이처럼 밴드 데이브레이크로서의 활동뿐만 아니라 다양한 아티스트의 곡 작업, 드라마 음악이나 영화 음악까지도 섭렵하며 뮤지션계의 없어선 안될 숨은 조력자로써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박명수의 라디오쇼'는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청취 가능하며, KBS 라디오 앱 'KONG'을 통해서 보이는 라디오로도 시청 가능하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