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일 코로나 확진
음성→컨디션 난조
'검은 태양' 어쩌나
김지은 / 사진 = 텐아시아DB
김지은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김지은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19일 김지은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당사 소속 배우 김지은이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음을 알려드린다"라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김지은은 지난 11일 드라마 촬영이 끝난 뒤 식사 자리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다. 곧바로 검사를 진행했고 17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측은 "지침에 따른 자가격리 도중 컨디션 난조로 시행한 재검사에서 금일 양성 판정을 받았고,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지은은 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 '타인은 지옥이다' 등에 출연했으며 오는 9월 MBC 새 드라마 '검은 태양'에 출연한다.

전문

안녕하세요. HB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 소속 배우 김지은이 오늘(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음을 알려드립니다.

김지은은 지난 11일 드라마 촬영이 끝난 뒤 식사 자리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곧바로 검사를 진행, 17일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후 지침에 따른 자가격리 도중 컨디션 난조로 시행한 재검사에서 금일 양성 판정을 받았고,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할 예정입니다.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사과드립니다. 또한 앞으로 당사는 정부 방침에 적극 협조해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소속 배우 및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 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