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FiL '평생동안' 방송 화면.
사진=SBS FiL '평생동안' 방송 화면.


방송인 장영란이 5kg 감량 후 바디 프로필에 도전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FiL ‘평생동안’에서 출연자들은 각자 개성이 돋보이는 바캉스룩을 입고 등장했다.

이날 김성령은 장영란에게 “살을 너무 많이 빼서 살짝 보이는 팔뚝도 슬림함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다. 김민정도 “살이 쭉쭉 빠졌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 운동과 식단 조절로 건강한 다이어트를 진행 중이라는 장영란을 생애 첫 바디 프로필 사진에 도전했다는 근황을 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장영란이 촬영한 보디 프로필 무보정 사진이 공개 됐다. 슬림한 팔뚝과 탄탄한 복근에 MC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장영란은 “처음 찍었는데 스트레스를 많이 받더라”며 “처음이자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해봤는데 이런 도전은 좋은 것 같다. 다시 나를 태어나게 하는 것 같다. 다이어트 성공 후 자신감과 자존감이 올라갔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이어 장영란은 “2kg를 김성령이 빼줬다. 그렇게 2kg가 안 내려갔는데 이 언니랑 하루를 보내고 나서 그냥 쑥 빠졌다”고 말해 궁금증을 높였다. 이후 김성령과 장영란이 함께 실내 스카이다이빙 도전에 나서는 영상이 공개됐다.

실내 스카이다이빙을 체험한 장영란은 “진짜 꿈을 꾼 것 같다. 대박이다. 너무 재밌다. 슈퍼맨이 된 느낌”이라며 무사히 체험을 마쳤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