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슬의생2', 지난 29일 방송
결방 대신해 스폐셜 방송 편성
김대명 "안은진 고백 거절 후 주위 원망 장난 아냐"
유연석 "김대명, OST 음원 발표 후 차트 엄청 본다"
/사진=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사진=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배우 조정석이 배우 유연석과 신현빈의 키스신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전했다.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이하 '슬의생2')에서다.

지난 29일 방영된 '슬의생2'에는 구구즈가 명장면을 보며 코멘터리 하는 시간이 펼쳐졌다.

이날 유연석은 "구구즈의 러브라인이 너무 재밌었다. 추추커플이라던지, 이번에 준순 커플이 그렇다"고 언급했다. 그러자 전미도는 "그렇게 치면 겨울정원 키스신이 더 그렇지 않나 싶다. 매회 키스를 하더라"라고 말했다.

정경호는 "겨울정원 커플이 시즌1에는 겨울에 키스를 하고, 시즌2에서는 정원에서 키스를 했다. 나는 그게 너무 감동적이었다. 근데 너무 많이 하더라"라고 밝혔다. 김대명도 "나도 그랬다. 처음에 장겨울(신현빈 분)이 쪽 하길래 '아유 예쁘다' 했다. 그다음에 안정원(유연석 분)이 쪽 해도 거기까지 좋다고 했다. 근데 그게 시작이었다"고 설명했다.

조정석은 "나는 반대다. 되게 좋았던 게 뭐냐면 뽀뽀를 계속한다. 약간 좀 유연석의 실제 모습을 보는 것 같더라. 그만큼 더 현실적으로 연기를 해서 좋았다"며 웃었다. 이에 유연석은 "다들 그렇지 않냐. 처음 뽀뽀하면 계속하고 싶은 것"이라고 해명했다.
/사진='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사진='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추민하의 5번 고백 선언 장면에 관해 조정석은 "대본 보면서 나는 이해가 안 갔다. 왜 다섯 번만 할까"라며 아쉬워했다. 그는 답답한 마음에 방석을 던진 후 빠른 사과를 보였다.

전미도는 "근데 여자가 저렇게 적극적인 게 너무 남자들이 좋아하지 않냐"고 말했다. 유연석은 "첫 회 때 양석형(김대명 분)이 추민하(안은진 분)를 바람맞혔다"고 언급했다. 이에 김대명은 "그 장면이 나가고 나서 주위의 원망이 장난 아니었다. '네가 뭔데 애 추운데 눈을 맞추냐', '분홍색으로 예쁘게 입고 왔더라' 등 그런 얘기를 엄마한테 들었다"고 털어놓았다.

조정석은 "나는 나중을 기대한다. 그 뒤의 이야기가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른다. 김대명이 연기를 너무 잘한다. 너무 답답하다"고 말했고, 유연석은 "현실과 너무 비슷하다"고 알렸다.
/사진='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사진='슬기로운 의사생활2' 방송화면
최근 김대명이 부른 '가을 우체국 앞에서'가 음원을 발표했다. 이후 뜨거운 반응과 함께 실시간 음원 차트에 랭크돼 화제를 모았다. 유연석은 "김대명이 부른 OST가 음원으로 나왔다. 근데 차트를 주식 차트 보듯이 보더라"고 폭로했다. 그러자 조정석은 "맞다. 차트를 되게 봤다"고 거들었다.

정경호는 "김대명이 되게 걱정을 많이 했다. 조정석에게 따로 전화를 해야 되지 않냐고 하더라. 어떻게 마음가짐을 잡아야 할지 고민하더라. 그걸 왜 물어보려고 하나 했다"고 밝혔다.

김대명은 "아까 확인했다. 내가 차트 보는 걸 몰랐는데 조정석이 캡처해서 보내줬다. 이런 경우가 살면서 많지 않으니까 간직하라고 했다. 음원 차트에 내 이름이 있는 게 쑥스럽다. 본업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조정석은 "김대명이 이렇게 사랑을 받는 게 본업도 아니지만 뭔가 미안한 생각이 든다고 했을 때 나 자기 자신에 대한 민폐라고 했다. 그때는 맞다고 하고 넘어갔는데 사랑받는 것에 감사한 게 더 많았으면 좋겠다. 근데 항상 김대명이 걱정을 먼저 한다"고 전했다.

유연석은 "나는 예상하건대, 가을이 되면 차트 역주행을 하지 않을까 싶다"고 강조했고, 김대명은 감사 인사를 전하며 "가을에도 많이 사랑해 달라. 기다리겠다"고 당부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